多讀이는 마흔아홉 번째 밤, 『리버보이』 (팀 보울러, 놀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