노원라이크유 141화 – 노원구 척척박사의 두 번째 이야기, 채우석님