공간으로 비유한 삶의 느낌들 [이달의 노원 #3분아티스트 | 래퍼 RED KEEF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