多讀이는 서른두 번째 밤, 『틈만 나면 딴생각』 (정철, 인플루엔셜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