多讀이는 스물한 번째 밤, 『츠바키 문구점』 (오가와 이토, 예담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