多讀이는 일곱번째 밤, 『발레 하는 할아버지』(신원미 글ㆍ박연경 그림, 머스트비)